« December 2004 | Main | February 2005 »

January 29, 2005

Eyes on me

Whenever sang my songs
On the stage,on my own
Whenever said my words
Whishing they would be heard
I saw you smiling at me
Was it real or just my fantasy
You'd always be there in the corner
Of this tiny little bar
My last night here for you
Same old songs,just once more
My last night here with You ?
Maybe yes,maybe no
I kind of liked it you're your way
How you shyly placed your eyes on me
Oh,did you ever know ?
That I had mine on you

Darling,so there you are
With that look on your face
As if you're never hurt
As if you're never down
Shall I be the one for you
Who pinches you softly but sure
If frown is shown then
I will know that you are no dreamer


So let me come to you
Close as I wanted to be
Close enough for me
To feel your heart beating fast
And stay there as I whisper
How I loved your peaceful eyes on me
Did you ever know
That I had mine on you

Dailing,so share with me
Your love if you have enough
Your tears if you're holding back
Or pain if that's what it is
How can I let you know
I'm more than the dress and the voice
Just reach me out then
You will know that you're not dreaming

Darling,so there you are
With that look on your face
As if you're never hurt
As if you're never down
Shall I be the one for you
Who pinches you softly but sure
If frown is shown then
I will know that you are no dreamer

By Faye, Wong

Posted by administrator at 04:06 PM | Comments (0) | TrackBack

Can't Take My Eyes Off You

You're just too good to be true
Can't take my eyes off you
You'd be like heaven to touch
I wanna hold you so much
At long last love has arrived
And I thank God I'm alive
You're just too good to be true
Can't take my eyes off you

Pardon the way that I stare.
There's nothing else to compare
The thought of you leaves me weak
There are no words left to speak
But if you feel like I feel
then let me know that it's real
You're just too good to be true
Can't take my eyes off you

I love you baby,
and if it's quite all right,
I need you baby
to warm my lonely night.
I love you baby.
Trust in me when I say
Oh pretty baby,
don't bring me down, I pray.
Oh pretty baby,
now that I found you. Stay.
And let me love you, baby.
Let me love you

by Morten Harket

Posted by administrator at 03:59 PM | Comments (0) | TrackBack

For Your Eyes Only

For your eyes only, can see me through the night
For your eyes only, I never need to hide
You can see so much in me, so much in me that's new
I never felt until I looked at you
For your eyes only, only for you
You'll see what no one else can see, and now I'm breaking free
For your eyes only, only for you
The love I know you need in me, the fantasy you've freed in me
Only for you, only for you

For your eyes only, the nights are never cold
You really know me, that's all I need to know
Maybe I'm an open book because I know you're mine
But you won't need to read between the lines
For your eyes only, only for you
You see what no one else can see, and now I'm breaking free
For your eyes only, only for you
The passions that collide in me, the wild abandoned side of me
Only for you, for your eyes only

by Sheena Easton

Posted by administrator at 03:55 PM | Comments (0) | TrackBack

Play the Gentleman

선비 정신은 물질보다는 정신, 이익보다는 명분을 중시하는 깨끗하고 맑은 정신이다. 눈앞에 보이는 자신의 이익을 버리고, 보다 더 높은 이상을 향하여 노력하는 정신이다. 비록 목슴이 위태로울지라도 옳은 것은 옳고, 그른 것은 그르다고 말하는 곧고 바른 정신이 바로 선비 정신이다.

선비 [명사]
1.지난날, 학식은 있으나 벼슬하지 않은 사람.
2.‘학덕을 갖춘 이, 또는 학문을 닦는 이’를 예스럽게 이르는 말.
3.‘어질고 순한 사람’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

샌ː―님[명사]
1.<생원님>의 준말.
2.행동이나 성격이 얌전하거나 고루하고 융통성이 없는 사람을 농조로 이르는 말.

Posted by administrator at 03:24 PM | Comments (0) | TrackBack

January 22, 2005

Reminiscence

"농구 좋아하세요.?"
이 한마디로 시작되었다. 나..농구 정말 좋아했었다.
옛날처럼, NBA 모든 팀과 선수들의 이름을 외울 순 없지만, 지금도 농구를 무척 좋아한다.
음, 내가 농구를 좋아했던 시절은 농구대잔치에서 기아자동차의 김유택과 강동희와 허재가 풀파워로 뛰던 그 시절이다.
이노우에 타케히코가 1억권 돌파기념 행사로 일본카나가와현 폐교내 칠판에 분필로 직접 그렸던 그림을 통채로 실어버렸다. 엄청난 스크롤이 예상된다.
지구가 멸망하고, 다시 탄생되고, 인류가 다시 새로운 문화를 창조해낸다고 해도 절대, 절대로 슬램덩크를 뛰어넘을 만한 만화는 탄생되지 못할것이다.
전 우주를 통털어 가장 재밌는 만화이며, 언제봐도 즐거운 그림이다.

slam-1.jpg
slam-2.jpg
slam-3.jpg
출처가 루리웹이라고 소개된 또 다른 웹사이트에 있는 그림을 올렸습니다.

Posted by administrator at 11:45 PM | Comments (2) | TrackBack

January 14, 2005

Betty Blue

1. 받아들일 수 없는 사람들에게 줄 수 있는 정보는 한정되어 진다.
2. 인간은 평등하다.

dusk.jpg
In front of NewMalden library. 5:00pm

Posted by administrator at 03:27 PM | Comments (3) | TrackBack

January 13, 2005

LOVE

새해가 밝았습니다.
서로 사랑합시다.

cookie.jpg
맛있는 땅콩쿠키 Peanut biscuit by Chef Kate

Posted by administrator at 02:25 AM | Comments (5) | TrackBack

January 06, 2005

Exhibition

Toshi had a new exhibition in Nagoya, Japan.
This work represented his situation, feeling and his important relations.
The blue colour is himself, the green colour depicts his friend, the pink colour is his lover and the red colour illustrated his mother. It is hanging from the gallery's ceiling and rolling by motor. It is a kind of mobile art work. In particular, children and old people liked it.
I really appreciate your concerned about me. I am so moved.
Thank you ever so much.
movie clip -> Click!!!
toshiexhi.jpg
つながってまわって、しまいには、とけてなくなる。
Connected rolling, at last melting losing by Toshinari Kuriki, MOMA, 2004

Posted by administrator at 08:02 AM | Comments (2) | TrackBack

January 04, 2005

Your Dictionary

1. Incivility : 미국 대선토론에서 민주·공화 양당이 보인 ‘무례(incivility)’가 미국 사전 사이트 유어딕셔너리(Yourdictionary.com)가 선정한 올해의 영어단어이다.
난 무례와 목소리의 크기가 절대적으로 비례한다고 믿는다. 얼마 되지 않은 작년, 새로 이사 온 집의 윗집에 살았던 사람들의 무례에 나는 참다참다 못해 결국 레터를 날렸고, 그 사람들은 나의 레터에 공포를 느꼈는지 이사를 가버렸다. 그 뒤로 지금까지 아주 조용하고 행복하게 살고 있다. 이유는 매일같이 밤 늦도록 잠 안자고 떠들어 대는 한국 사람들의 큰 목소리때문이었다. 편지를 보내는 방법은 이곳의 조용한 문화와 예절이지만, 나는 승리했다. 일본 애들은 태어날때부터 평생동안 남에게 폐를 끼치지 말라는 교육을 받는다. 개인간의 시각차가 워낙 커서 다소 이기적으로 들릴 수 있지만, 그렇게 살아야할 필요가 좀 있다. 문화의식이 경제발전을 따라가지 못해서 생긴 부작용은 수도 없는데, 이 무례한 예절교육도 그 중의 하나이다. 중국애들과 일본애들이 어떻게 다르게 행동하는지, 같은 공간에서 조용히 지켜면 알수있다. 중국의 80년대생들은 그들이 출생했을 당시의 인구정책과 고속 경제성장으로 인한 엄청난 혜택을 받고 자랐지만, 20년이란 문화의 벽을 단순한 경제의 힘으로 뛰어넘으려 하고 있기 때문에, 그들의 사고방식과 행동에서 많은 문제점을 찾아볼 수 있다. 한국은 중국과 일본의 중간쯤 되게 행동한다. 하지만, 거대한 대륙이나 철저한 노예근성도 찾아볼 수없기 때문에 세배쯤 더 두드려 맞는다는 사실을 깨달아야 할것이다.
2. Blogsphere : 공공웹사이트의 참여보다는 개인의 힘이 점차로 강해지고 있다. Kingston2004 의 대략적인 실패로 Blog 의 파워를 피부로 느끼고 있다.
3. Flip Flop : 공화당과 민주당의 말바꾸기? 여의도를 보세요.
4. Red states, Blue states : 호남이고 영남이고 필요없다. 서울이여 영원하라.
5. Moral values : 정치와 상관없이..음...언제쯤 한국에서 간통죄가 없어질 수 있을까? 이것도 관습헌법의 일종인가? 아니면,,,여기가 간통의 천국이야?
6. Two Americas : 오직 지방과 서울뿐이다.

Posted by administrator at 05:45 AM | Comments (0) | TrackBack

CG Retrospective 2004

:: CGNetworks Feature :: by Leonard Teo, 23 December 2004

As compiled and voted by the community, here are the Top 20 things that happened in the CG industry in 2004: -> website

incredibles_900.jpg

CG Top 20 – 2004
1 - The Incredibles, Pixar
2 - Pixologic ZBrush 2
3 - Pixar and Disney End Relations
4 - Half Life 2,Valve Software
5 - 3-Democracy, Avid/Softimage
6 - Normal Mapping Mainstream Implementation in Games
7 - Doom 3, ID Software
8 - Shrek 2, DreamWorks
9 - Ballistic Media, CGNetworks and CGTalk
10 - Electronic Arts – The Human Story
11 - Animation Mentor
12 - Alias Maya 6
13 - Warhammer 40,000 Opening Cinematics
14 - Spider-Man 2 VFX
15 - Mental Ray 3.3, mental images
16 - Alias Sold, and Buys Kaydara
17 - The Gnomon Workshop – New DVDs
18 - Luxology Modo
19 - Onimusha 3 Opening Cinematic
20 - NVIDIA Gelato

Posted by administrator at 05:11 AM | Comments (0) | Track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