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rt exhibition | Main | SIGGRAPH 2007 »

April 23, 2007

DiDance 2005

didance-RELAY.gif
무용 속으로 들어간 영상 - 김원/안무가, 전북대 무용과 교수

영상 사용 의미

20 세기가 물려준 인류 최대의 유산이 컴퓨터와 네트워크일 것이라는 주장에 대하여 이의를 달 사람이 없다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닐 것이다. 또한 디지털 문화는 모든 인간의 전반적인 생활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면서 새로운 문화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내고 있으며 빠른 속도로 보편화되어 가고 있다.

이 와 함께 각 장르의 예술가들은 그 분야의 기본적인 요소를 충실히 지키면서 그 한계를 넘어 서려는 시도를 끊임없이 하고 있으며 이러한 것들은 각 예술 장르의 벽을 허물고 각 특성을 융해하며 조화를 꾀하여 새로운 창작활동을 활성화시킨다.

이 처럼 디지털 영상기술은 무용예술에 있어서도 긍정적인 방향으로 폭 넓게 받아들여지고 있다. 즉, 무용공연은 안무가들의 작품표현 방법에 따라 영상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즉, 무용 안무가와 영상작가의 만남을 통해서 무대 위에서 행해지는 무용수들의 움직임의 이미지들, 또는 무대공간의 전체적인 이미지들을 확대, 축소시킬 수 있고, 관객을 위한 각도와 거리를 조절하는 기능에 따라 능동적으로 변형되어 인지되는 또 다른 새로운 시간, 공간을 만들어 주기도 한다.

이러한 영상매체의 장점(특성)을 살려 무용의 한계성(작품의 특정적 표현 요구에 따른 상황들) 안에서의 영상을 통한 재구성 작업은 작품의 의미 전달을 강하게 하기위한 수단으로 이용된다. 무용수의 움직임을 변화(크기, 속도, 칼라 등)시켜 무대 위에서 행해지는 현재의 시간, 공간의 제약을 자유롭게 하고 음악의 리듬과 템포등과 반응하여 동시에 둘 이상의 소리를 듣게(보게)한다.

영상사례

작품명 : Different Corner II
의도 : 계획적인 움직임과 즉흥의 우연적인 움직임들이 동시에 행해졌을 때 공간에서의 에너지 흐름의 변형, 그리고 극장에서 관객들의 한정된 방향을 동시 다발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다각화를 시도한다.

-객석에서 무대를 바라보는 시각의 다양화 시도
사이드 스테이지에서 무대 위의 무용수를 촬영 실시간 다른 각도에서 보여지는 무용수들의 무브먼트를 감상한다. 실시간 촬영되는 움직임을 동시에 영상기법으로 공간에 비침으로써 볼륨감 있는 공간을 창조하였다

-움직임의 공간변형과 다채로운 시각화의 시도 (실체와 이미지가 공존하는 공간)
무대 무용수들의 실질적인 몸의 움직임과 스크린을 통해 전달되는 이미지 속에 형상들은 시간, 타이밍의 변화를 이용하여 영상과 무브먼트의 에너지 흐름의 변화를 계속적으로 보여준다. 다시 말하자면 무용과 영상의 결합으로 재창조된 춤은 주체로 또는 객체로 주제를 전하고 완성하는데 있어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였다.

작품명 : 교감 (Sharing View)
의도 : 개체 또는 군체들의 독립적, 상호보완 그리고 대립적인 관계를 중심으로 인간의 존재가치를 탐색한다.

-개체들의 색깔을 영상으로 나타낸다.
무용수들의 움직임의 질감을 색감으로 바꾸어 보았다. 결코 합일점이나 공통점을 이루지 않는 개인적인 단면들의 모습을 나타낸다.

-움직임의 속도에 의한 영상의 변화
무대 위의 군체가 변화함에 따라서 영상 또한 그 형태가 변화한다. 규칙적이고 순리적인 흐름과 불규칙적이고 창의적인 흐름이 '공존'하는 이미지를 나타내기 위한 것이다.

이 작품에서 투영된 영상들은 움직임의 속도 및 상황, 움직임의 질감과 색감, 또한 각 장마다의 이미지 전달을 간접적 혹은 상징적으로 전달하였다. 또한 무용수들의 움직임 표현을 실재와 영상의 대비로서 혹은 보이지 않는 내적 요소, 혹은 표현의 한계를 보충 확장하는 등의 시도를 하였다.

영상 사용 효과

무대공간과 시간의 제한을 넘기 위한 영상사용은 새로운 테크놀로지에 의한 새로운 형태의 공연예술로 나타나고 있다. 자유로운 영상매체의 사용은 고정화된 시각으로부터 자유로워지게 하고 우리의 상상력을 더욱 풍부하게 한다.

실재와 영상, 상징적 표현과 구체적 표현의 충돌과 융화가 관객의 시선을 새롭게 하였으며, 추상적 요소나 무대 공간 밖의 요소를 영상화 하여 관객의 무의식적 욕구를 좀더 충족시켜줄 수 있다.

Posted by administrator at April 23, 2007 03:38 PM

Comments

Post a comment

Thanks for signing in, . Now you can comment. (sign out)

(If you haven't left a comment here before, you may need to be approved by the site owner before your comment will appear. Until then, it won't appear on the entry. Thanks for waiting.)


Remember me?